본문 바로가기

분류없음

배철수 콘서트7080 종영


장수 음악프로그램 배철수 콘서트 7080이 11월3일 방송을 끝으로 14년만에 종영 됩니다. 2004년 11월6일 첫 방송 이후 '콘서트 7080'은 1970년대와 1980년대를 보낸 세대를 겨냥한 라이브 음악 예능 프로그램으로 당시 인기곡, 명곡을 오리지널 가수를 통해 추억의 향수를 공유해 왔습니다.


MC 배철수는 모든 것이 빠르게 변하고 그만큼 빠르게 싫증을 느끼는 시대에 한 프로그램이 14년이라는 시간 동안 지속될 수 있었다는 건 정말 대단한 일이라고 생각한다 콘서트 7080이라는 프로그램에 대한 프라이드를 늘 안고 살겠다며 끝으로 시청자에 대한 감사함과 고마움에 대해 끝인사를 남겼습니다.



콘서트7080 제작진 또한 중장년층을 비롯해 수많은 시청자들과 좋은 음악을 나누고 울고 웃을 수 있는 시간들이어서 정말로 행복했다며 시청자 여러분의 많은 양해와 지속적인 관심을 부탁드린다며 다른 좋은 프로그램에서 찾아 뵐 것을 약속했습니다.



현란한 댄스와 빠른 노래 중심의 아이돌 가수가 장악한 방송가에 추억의 명곡, 흘러간 인기곡을 소재로 청량감을 불어넣었던 '콘서트 7080'이지만 시청률 저조가 프로그램 폐지의 원인으로 꼽을 수 있습니다. 그야말로 고비용 저효율 프로그램이기에 좀더 다양한 변화를 주려는 것일지 모릅니다.



7080이어서 구시대 가수들만 즐비하게 출연한 건 아니었습니다. 500회 특집에서는 김수철, 구창모, 김완선, 김원준, 성시경, 효린, 강기하와 얼굴들 등 신구 컬래버레이션을 선보이며 조금더 다양한 시청자를 공략하려는 움직임도 보였습니다.


음악 프로그램인 콘서트 7080과 유희열의 스케치북 종영 혹은 시즌제 소식은 지난해 KBS 2TV '비타민'이 14년만에 종영을 할 당시 거론 되었었습니다. 아무리 공영방송 이어도 최소한의 시청률이 담보가 되고 광고가 붙어야 하는게 기본 원칙이라며 한 차례 시즌제 도입 논란이 있었습니다.



유희열의 스케치북 역시 토요일 밤 심야시간대 방영되고 있으나 다음날 이슈성을 갖고 있지만 정작 시청률은 기대 이하라는 평을 받고 있어 시즌제 프로그램으로 불류돼 프로그램 폐지를 고민 중이라는 말이 기사화 될 정도 였습니다.



1%의 아쉬운 시청률을 벗어나지 못하며 종영 논란이 있었지만 중 장년 층을 위한 유일무이한 라이브 음악 프로그램이라는 특수성 때문에 간신히 종영을 막을 수 있었던 지난 해 였지만 결국 그 아쉬움을 뒤로하고 물러서야 할 것 같습니다.